작성일 : 19-10-04 16:46
김두관 의원, “1조원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 개발계획 승인 고시 완료, 본 사업 시작”
 글쓴이 : 김포TV
조회 : 22  

김두관 의원, “1조원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 개발계획 승인 고시 완료, 본 사업 시작

 

4, 경기도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 고시로 보상 등 본 사업 착수

김 의원 원활한 보상과 빠른 착공 기대, 김포도시철도 개통에 이어 김포의 가치를 더욱 높이게 될 것

 

 

김두관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김포시갑)4김포시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4일 경기도에서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을 고시함으로써 보상 등 본 사업에 착수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20156, ‘2020 김포도시기본계획시가화예정지로 반영된 후 44개월, 201710월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 제안서가 제출된 지 2년 만이다.

 

풍무역세권 개발사업은 당초 지난 해 개발계획 승인 완료를 목표로 추진해 왔으나, 국토부, 농림부, 환경부, 경기도 등 관계기관의 재심의 결정 등으로 인해 난항을 겪었고, 그 때마다 김두관 의원은 부처 장·차관 및 실무진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행정절차를 진행시켜 왔다.

 

2017년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개발대상 지역 내 그린벨트 해제 및 원활한 사업 추진을 요청했고, 2018년 국토부 중앙토지수용위원회 심의에서 부결되자 관련 조치 및 실무협의 등을 통해 중토위 재심의를 통과시켰다.

 

또한 부정의견으로 사업 진척을 어렵게 했던 농림부와 환경부의 경우, 이개호 농림부 장관 및 환경부 산하 한강환경유역청장을 만나 필요성과 타당성을 설명하고 지속적인 실무협의를 통해 조건부 동의를 이끌어 냈다.

 

그럼에도 20192,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다시 재심의 결정이 났고, 김 의원은 경기도를 설득하고 민주당 지도부의 지원요청을 통해 5월 재심의를 통과시켰다. 이후 국토부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지난 8월 중앙토지수용위원회 최종심의를 통과시켰고, 104일 경기도에서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을 고시하면서 본 사업에 착수할 수 있게 되었다.

 

풍무역세권 개발사업은 김포도시철도 풍무역을 중심으로 사우고등학교와 태리IC에 이르는 사우동 486-2번지 일원, 875,817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풍무역세권개발이 1조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오는 2023년까지 6,923세대(18,721)를 수용하는 주거용지, 공원 등 기반시설이 조성된다. 내년 초 보상을 거쳐, 하반기 착공할 예정이다.

 

김두관 의원은 그 동안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김포시와 시민들이 함께 노력한 끝에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본 사업에 착수하게 되었다면서 이제 정부부처 및 경기도 등과 사업을 위한 협의절차가 모두 완료된 만큼, 원활한 보상과 실시계획 인가를 거쳐 빠르게 착공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풍무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은 김포도시철도 개통으로 높아진 김포의 가치를 더욱 높이게 될 것이라면서 더 발전하는 김포, 더 살기좋은 김포를 위해 인천지하철2호선 김포·고양(GTX) 연장, 서울지하철5호선 연장(한강선) 등 김포 발전의 핵심 축이 될 추가 사업들이 확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포티브이 조한석 (1choh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