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맨위로

김포시, 김포문화재단 조사결과 발표

등록일 2021년07월30일 16시46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김포시, 김포문화재단 조사결과 발표

 

 


 

김포시가 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제기된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 경력 등 각종 의혹에 대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김포문화재단에 대한 조사는 대표이사 경력, 김포예술활동지원사업 ‘예술아람’, 시민예술아카데미 강사선정, 애기봉평화생태공원 내 전시실 작가 교체 의혹 문제에 대해 이뤄졌다.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의 경력이 허위라는 일부의 주장에 대해서는 ‘2015년 밀라노 엑스포 한국관 문화행사 총감독’ 업무를 한 사실이 명백하다고 밝혔다.

 

다만 일부 지원 사업 담당자의 문책과 강사진 구성 부적정에 대한 시정을 재단에 요구했다.

 

대표이사의 경력 논란과 관련 안 대표이사가 ‘경력사항’이외의 ‘연구 및 과제수행 업적’란에 과업명, 주요내용, 역할, 과제수행 당시 소속기관을 적으면서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라고 적었으나, 당시 한국관광공사로부터 문화행사 부문 용역을 맡았던 SK플래닛의 경력증명서 및 담당팀장의 확인, SK플래닛과 협력사간의 계약서, 협력사에서 발급한 업무수행실적 등을 조사한 결과 ‘2015년 밀라노 엑스포 한국관 문화행사 총감독’ 업무를 한 사실이 확인되어 허위사실로 볼 수 없다고 결론을 내렸다.

 

애기봉평화생태공원 내 전시실 작가 교체와 관련 해당 용역의 과업내용 중 ‘전시를 위한 기본 실시설계 및 전시물 제작‧설치’는 용역수행자의 과업에 포함되는 사항으로 과업진행 절차상 하자가 없다고 판단해 내부종결 처리했다.

 

김포예술활동지원사업 ‘예술아람’에 대해서는 사업계획과 공고문에 있는 ‘지원할 수 없는 사업’ 요건 중 ‘동일(유사)사업으로 지원받은 사업’을 검토할 때 사업을 기준으로 판단해야 하나 대상자까지로 확대 해석해 예술인활동지원사업의 기 수혜자(대상자)일 경우 심사점수와 관계없이 탈락시키는 결과를 초래해 기관경고와 담당팀장 등에 대한 문책을 요구했다.

 

또한 시민예술아카데미 강사 선정과 관련 재단에서는 공모 의무규정이 존재하지 않는 상태에서 기존에 해왔던 사업과는 달리 뮤지컬 등 전문성과 공연 제작의 경험이 매우 중요한 사업으로 전문강사 섭외방식으로 진행하였으나 공식적으로 관련 분야별 전문기관 등의 추천 절차 없이 기본계획 수립 때부터 임의로 강사진을 구성한 것은 부적정하다고 판단해 재단에 주의‧개선 및 시정을 요구했다.

 

한편 김포시 감사담당관실은 재단 관련 추가 제보사항에 대해서도 현재 면밀하게 조사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김포티브이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