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맨위로

이기형도의원 김포한강신도시 가칭)양산고등학교 신설 논의, 주민협의체 2차 회의 개최.

등록일 2022년01월17일 16시42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이기형도의원 김포한강신도시 가칭)양산고등학교 신설 논의, 주민협의체 2차 회의 개최.

‘이기형도의원 가칭)양산고등학교 신설 주민과 함께 추진한다.’

 

 

 


 

이기형 경기도의원(김포4선거구/교육기획위원회)은 1월 11일 ‘가칭)양산고등학교 설립추진 주민협의체’ 2차 회의를 열었다.

 

협의체는 중학생 졸업자 수 대비 고등학교 수용율이 매우 낮은 한강신도시 지역의 고등학교 신설 추진으로, ‘구래-마산동’ 지역의 고등학교 1곳 추가 신설 대안 마련을 위해 개최됐다.

 

김포한강신도시 지역의 중학교 졸업생 수 대비 신도시 내 고등학교의 입학정원이 60%대에 머물고 있어, 원거리 통학 고등학생이 많아 교육환경 저하의 큰 원인으로 지적되어 왔다.

다행히 2021년 하반기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한강신도시 내 ‘가칭)운일고등학교’의 설립안이 통과되어 2024년 개교 추진 중 이지만, 가파른 취학인구 증가와 함께 중학교 졸업자 수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어, 고등학교 진학은 멀고도 험한 일이 되고 있다.

 

이기형 의원은 현황 설명과 추진계획 논의에서 ‘2021년 가칭)양산고 설립 추진 1차 주민협의체 회의 시 2022년 1월 추진계획 등을 주민과 함께 논의하기로 약속한 바 있으며, 2021년 12월 경기도교육청 학교설립과에 추진계획을 요구했고, 올해 김포교육지원청의 적극 추진 의지로 경기도교육청 ‘학교설립계획심의’와 ‘자체투자심사’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이의원이 이날 제공한 자료에 의하면, 최근 2년간의 학교설립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 있어서, 2020년 38.6%와 2021년 64.6%로 최근 통과비율이 높아졌으나, 이는 신규 택지 입주에 따른 것이 대부분 이어서 고등학교 설립 중앙투자심사 통과는 장담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주민협의체에 참석한 한강신도시총연합회(김천기,이상호), 구래동 아이파크 아파트 입대회장(신모란)과 호수초등학교 학부모회장(이민정)은 ‘고등학교 설립추진에 여러 난관이 있다는 현실을 알고 있지만, 지역 현실은 고등학교의 개교가 꼭 필요한 상황이라며, 중학교 졸업 학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취학을 앞둔 학생과 초등학생 증가 속도가 가파르다.’고 말했다.

 

이의원은 2021년 교육부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한 가칭)운일고등학교가 교육부 투자심사 상정 5회(2012년부터 추진) 만에 통과된 예를 들며, ‘고등학교 설립이 쉬운 상황은 아니지만, 김포지역 교육발전을 위해 시련이 있더라도 주민과 함께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가칭)양산고등학교 설립추진은 금년 2월 김포교육지원청에서 ‘경기도교육청 투자심사’를 의뢰할 계획이며, 고교설립의 1차 관문에 도전 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는 ‘한강신도시총연합회’,‘호수초등학교학부모회’, ‘구래동 아이파크 아파트 입대회’ 대표자가 참여했으며, 고등학교 설립 추진 절차진행에 따라 ‘구래동 주민자치회’와 지역 아파트입대회를 포함한 추가 협의체 회의를 열기로 했다.

 
조한석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사회 경제 정치 문화 예술 교육

포토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